대한민국 정부는 최근 몇십 년간 급격히 늘어난 국내외 이주자의 보호를 위해 1988년 IOM의 정식 회원국이 되었습니다. 1999년부터 지금까지 IOM 한국대표부는 정부 부처 및 타 정부 간 기구, NGO들과의 활발한 협력을 통해 국제이주에 대한 IOM의 비전과 노하우를 한국 사회에 널리 알리고 있습니다.

IOM 한국대표부 주요사업

IOM은 이주자를 위한 선도적 국제기구로서, 국제 사회가 이주 과정의 어려움에 대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, 이주 문제에 대한 이해를 향상시키며, 이주를 통한 사회 경제 발전을 도모하고, 이주자의 존엄과 복리를 증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.

IOM 한국대표부는 특정 국가, 또는 이익 단체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로운 정부 간 기구로서 민감한 국제이주 문제에 대해 객관적이고 정직한 중재자의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. IOM 한국대표부는 IOM의 활동 중 특히 국제이주, 카운터 트래피킹, 난민 이동지원, 인도적 지원을 네 가지 주력 사업으로 선정하였습니다.

 IOM의 대한민국 내 활동은 크게 이주 관련 정부 정책 자문 및 지역/글로벌 차원에서의 협의, 휴먼 트래피킹 피해자 식별 및 지원, 난민 재정착 지원, 재난 대응 대비 역량 강화 활동, 이주 분야 인식 개선 활동 등이 있습니다.